동두천 술깨비 두번째 모임은 전원 참석~~

 

 

첫번째 안주는 골뱅이 무침~~

성질 급한 우리들 배고파~를 외치자

순식간에 골뱅이를 무쳐주신 싸장님~~

소면은 나중에 추가로 넣어 골뱅이 소면 무침 까지 올킬~~

 

울신랑한테 지금까지 먹어본 골뱅이무침 중 최고였다며 자랑질~^^

 

 

두번째 안주는 오븐바베규~~

이렇게 부드러워도 되는건가요~~

매콤하고 부드러워 혼자서 몇조각은 먹은 듯....

 

 

세번째 안주는

소주 마시는 해경이를 위한 시원하고 얼큰한 홍합탕~~

알아서 척척 입맛에 맞게 안주 대령이요~

싱싱한 홍합살 발라먹는 재미에 눈깜짝할 새 사라져버린 홍합..

 

 

시원한 홍합국물은 수다 몇분 떠는 사이

얼큰 우동탕으로 탈바꿈~국물맛이~끝~내줘요~~^^

 

 

우동 먹는 사이 네번째 안주 번데기탕이 완성~

번데기는 먹어보았지만 번데기탕은 처음이였는데

오우~~요거요거 제법일세~~

집에서 아이들에게 해 주어도 좋아할것 같아

만드는법을 대충~알아왔다~ㅋㅋㅋ

 

 

다섯번째 안주는 은희를 위한 계란찜~~

계란찜 계란찜~~노래를 부르는 은희를 위한 안주였지만

이것 역시 순식간에 빈그릇이 되고 말았다...

커다란 뚝배기에 나온 계란찜 그 양에 놀라고

 여러가지 야채가 들어있는 그 맛에 놀라고~~

늘 집에서 해 먹는 요리지만 맛이 달라도 너무 달라~~

 

 

마지막 안주는 특별메뉴 코다리찜~

메뉴판에 없는 메뉴지만 우리를 위한 특별한 안주를 뚝딱~~

미리 준비된 메뉴가 아니라

무는 약간 짜고 코다리에 간은 덜 베어있었지만

푸짐한 해물과 전체적인 맛은 엄지 척~~

제대로만 하면 메뉴로 손색이 없을 듯..

코다리찜 메뉴로 꼭 넣으세요~~

 

 

이 많은 양도 뚝딱~~

남은 국물에 날치알 넣고 볶은 볶은밥 서비스를 먹고서야

다들 배를 두들기며 젖가락을 놓았다.....

야~우리~먹어도 너무 먹었다~~ㅎㅎㅎ

 

 

 

동두천 술깨비호프 두번째 만남은

천호동에서 해경이와 경화를 만나 해경이차로 편하게 쓩~

 

정말~~오랜만에 모두 모였다

그동안 많이 아팠던 은희...

아빠가 아프셔서 모임에 참석못했던 해경이...

 

우리 나이가 되니 가장 신경쓰게 되는 일은

부모님의 건강..나의 건강 인 듯

노화가 되어가면서 나타나는

몸의 이상신호를 잘 감지해야 될것 같다.

 

성격도 취향도 식성도 제각각이지만

우리가 알아온 시간 만큼

서로에게 속해있는 우리들...

늙어 꼬부랑 할머니가 되어서도

이렇게 함께 웃을 수 있기를......

 

메뉴판에 없는 메뉴도 말만 잘하면

알아서 척척 만들어 주시는 사장님 덕분에

맛있고 배부르게 잘 먹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.

 

 

  경기도 동두천시 행선로 102 에이스상가

tel : 031-864-0219

 

사진 - 아이리스

2017. 09. 01 - 동두천 술깨비호프에서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술깨비 친킨.호프 | 경기 동두천시 행선로 102
도움말 Daum 지도
Posted by 아이리스.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티스토리 툴바